• 정기구독
  • 로그인
  • 회원가입

Daily QT오늘의 QT

2022.
12.
05
월요일
인생 고백
시편 39:1-13
새벽나라 영상큐티 221205
  • 덧없고 헛된 인생
  • 1내가 “내 길을 지켜 내 혀가 죄짓지 않게 하리라. 악인이 내 앞에 있는 한 내 입에 재갈을 물리리라” 했으나
  • 2내가 말없이 잠잠히 있어 아예 선한 말조차 하지 않고 있으니 내 고통이 한층 더 심해집니다.
  • 3내 마음이 안에서 뜨거워져 묵상하면서 속이 타서 급기야 부르짖지 않을 수 없습니다.
  • 4“오 여호와여, 내 마지막을 보여 주소서. 내가 얼마나 더 살지 보여 주소서. 내 인생이 얼마나 덧없는지 알려 주소서.
  • 5주께서 내 삶을 한 뼘만큼 짧게 하셨고 내 일생이 주가 보시기에 아무것도 아니니 제아무리 높은 자리에 있어도 사람이란 헛될 뿐입니다. (셀라)
  • 6사람이란 저마다 이리저리 다니지만 그림자에 불과하고 별것도 아닌 일에 법석을 떨며 누가 갖게 될지 모르는 재물을 차곡차곡 쌓아 둡니다.

  • 주를 향한 간구
  • 7하지만 주여, 내가 무엇을 기다리겠습니까? 내 소망은 주께 있습니다.
  • 8내 모든 죄악에서 나를 구원하시고 어리석은 사람들의 조롱거리가 되지 않게 하소서.
  • 9내가 잠잠하고 입을 열지 않았으니 이는 주께서 하신 일이기 때문입니다.
  • 10주의 채찍을 내게서 없애 주소서. 주께서 손으로 치시니 내가 거의 죽게 됐습니다.
  • 11주께서 죄지은 사람을 꾸짖어 고쳐 주실 때 그가 소중히 여기던 것을 좀먹듯이 사라지게 하시니 사람이란 헛것일 뿐입니다. (셀라)
  • 12오 여호와여, 내 기도를 들어 주소서. 부르짖는 내 소리에 귀 기울이소서. 내 눈물을 보시고 가만히 계시지 마소서. 내 모든 조상들이 그랬듯이 나도 이방 사람이 되고 나그네가 돼서 주와 함께할 수밖에 없습니다.
  • 13내게 눈길을 돌려 주소서. 그래서 내가 떠나 없어지기 전에 내 기력을 되찾게 해 주소서.”
오늘의 기도 pray
하나님께 소망을 둔 자녀답게 주님과의 깊은 교제 속에서 오늘을 살기 원합니다.
  • url 복사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Copyright ⓒ 우리말성경은 두란노가 번역한 가장 쉽고 정확한 원문 성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