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기구독
  • 로그인
  • 회원가입

Daily QT오늘의 QT

2022.
06.
25
토요일
왜 나를 버리셨습니까?
시편 22:1-21
새벽나라 영상큐티 220625
  • [다윗의 시, 지휘자를 위해 ‘아침 사슴’에 맞춰 쓴 노래] 시인이 고통 속에 부르짖음
  • 1내 하나님이여, 내 하나님이여, 왜 나를 버리셨습니까? 왜 이토록 멀리 계셔서 나를 돕지 않으시고 내 신음 소리를 듣지 않으십니까?
  • 2오 내 하나님이여, 내가 낮에도 부르짖고 밤에도 외치는데 주께서는 듣지 않으십니까?
  • 3오 이스라엘이 찬양하는 주여, 주는 거룩하십니다.
  • 4우리 조상들은 주를 믿었습니다. 그들이 주를 믿었기에 주께서 그들을 건져 내셨습니다.
  • 5그들이 주께 부르짖어 구원을 얻었습니다. 그들이 주를 믿고 실망하지 않았습니다.
  • 6나는 사람이 아닌 벌레에 불과하며 사람들의 비웃음거리며 민족들의 멸시 덩어리입니다.
  • 7나를 보는 사람들은 모두 나를 비웃습니다. 그들은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고 입술을 삐쭉거리며
  • 8“그가 여호와를 의지한다는데 여호와께서 그를 구원하시라지. 주가 그를 사랑하신다니 그를 건지시겠지”라고 합니다.
  • 9그러나 주께서는 나를 태에서 나오게 하시고 내가 어머니 젖을 빨 때부터 주께 소망을 두게 하셨습니다.
  • 10나는 태어날 때부터 주의 품에 맡겨졌고 내 어머니의 태에서부터 주께서는 내 하나님이셨습니다.
  • 11나를 멀리하지 마소서. 고난이 가까이 있고 도울 사람이 하나도 없습니다.
  • 12많은 소들이 나를 둘러쌌습니다. 바산의 힘센 소들이 나를 에워싸고 있습니다.
  • 13포효하며 먹이를 찢는 사자처럼 그들이 입을 쩍 벌리고 달려듭니다.
  • 14나는 물처럼 쏟아졌고 내 뼈들은 다 어그러졌습니다. 내 마음은 초가 녹아내리듯 창자 아래로 녹아내렸습니다.
  • 15내 힘이 질그릇 조각처럼 말라 버렸고 내 혀는 입천장에 붙어 버렸습니다. 주께서 나를 죽음의 흙바닥에 두신 것입니다.
  • 16개들이 나를 둘러싸고 악인의 무리가 나를 에워싸 내 손발을 찔렀습니다.
  • 17내가 내 뼈들을 다 셀 수 있을 정도가 됐으므로 사람들이 나를 뚫어져라 쳐다봅니다.
  • 18그들이 자기들끼리 내 옷을 나누며 내 속옷을 두고 제비를 뽑습니다.

  • 도움을 호소함
  • 19오 여호와여, 멀리 계시지 마소서. 오 내 힘이시여, 어서 나를 도우소서.
  • 20내 목숨을 칼로부터 건져 주시고 하나뿐인 내 목숨을 개들의 세력에서 구해 주소서.
  • 21사자들의 입에서 나를 구해 주소서. 주께서는 들소들의 뿔에서 내 말을 들으셨습니다.
오늘의 기도 pray
오늘은 스스로 QT하는 날입니다. 오늘 내게 주신 말씀을 잘 적용할 수 있도록 주님의 인도하심을 구하고, 하루를 맡겨드리는 기도를 드려보세요.
  • url 복사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Copyright ⓒ 우리말성경은 두란노가 번역한 가장 쉽고 정확한 원문 성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