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두플러스 리딩 위크 독서 챌린지

가정을 말하다 이규현 지음

가정을 말하다 표지

  • 출간일2023.04.26
  • 브랜드두란노
  • 책분야사랑과결혼 · 가정
  • 페이지212p / 167*230(mm)
  • ISBN9788953144651
  • 원서명
  • 출간예정

우리가 꿈꾸는 그 가정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가정,

태초부터 계획하신 아름다운 가정으로의 재건축을 위하여

 

행복한 가정에는 ‘이것’이 있다!

하나님이 태초부터 계획하신 

아름다운 가정으로의 회복을 위하여!

 

십자가 복음 위에 가정을 다시 세우라(re-building)!

요즘 사람들은 결혼이 어떤 것인지 모르고 한다. ‘왜 결혼하느냐?’라고 물으면 쉽게 대답하지 못한다. 신자들도 이런 전통적인, 그리고 세속적인 결혼관의 영향을 받고 있다. 결혼관이 왜곡되어 있다 보니 결혼을 부정적으로 보는 사회적 인식이 커졌다. 결혼하는 것보다 혼자 사는 것이 낫다는 생각이 사회 전역에 팽배하다. 결혼 제도가 공격받는 것은 비단 우리나라에만 국한된 문제가 아니라 세계적인 추세다. 그런데도 굳이 결혼을 꼭 해야 할까?

 

이 질문에 답하기 위해 먼저 ‘결혼 제도는 언제, 왜 생겼는가?’ ‘결혼 제도는 누가 만들었는가?’를 질문하고 답해 볼 필요가 있다. 결혼이란 사람이 만들어 낸 문화나 사회적 관습이 아니라 하나님이 디자인하신 제도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결혼 안에 있는 하나님의 신성한 법칙을 알고, 말씀을 통해 결혼이 무엇인지 이해해야 한다. 하나님은 남자의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셨다. 같은 물질로 남자와 여자를 만드셨다는 뜻이다. 남자와 여자의 근원이 하나라는 의미다. 남과 여, 둘이 아닌 하나다. 평등이 아닌 연합이다. 그래서 결혼은 나뉘어졌던 것이 하나가 되어 온전한 연합을 이루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이다. 선택이 아니다.

 

가정 해체 시대를 살고 있는 크리스천은 우리의 가정을 통해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것 자체로 세상에 복음을 전할 수 있다. 세상의 논리가 아닌, 하나님의 창조 원리와 법칙을 이해하고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함으로 거룩한 가정을 이루는 것이다. 그것이 구별된 삶을 살아가는 방법이다.

 

 

이론서에서 그치지 않은, 보다 실전적인 책!

예비 부부, 신혼 부부, 관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부에게 적극 추천!

이 책은 창세기에 서술되는 창조의 흐름대로 구성이 되어 있다. Part 1에서는 왜 사람이 혼자 살 수 없는지, 왜 결혼을 해야 하는지에 대해 설명하고 있으며, Part 2에서는 부부 관계 가운데 겪는 갈등과 어려움에 대해 살펴보고 그것을 어떻게 해결하면 좋을지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Part 3에서는 부부가 이룬 한 가정 안에서 하나님이 계획하신 사명을 확인하여 복음 안에 가정을 다시 세워가도록 안내하며, Part 4에서는 복음 안에서 바로 세워진 가정이 그 사랑을 어떻게 전수하면 좋을지에 대하여 이야기한다. 

특히, 16과로 이루어진 이 책은 각 과의 끝에 [부부 톡톡! (talk talk!)]이라는 꼭지가 마련되어 있어 부부가 함께, 혹은 공동체 안에서 한 번에 한 과씩 읽으며 보다 구체적으로 나눔을 할 수 있게 하였다. 16번의 과정을 거치며 부부 사이에 깊은 나눔을 하다 보면 더 깊게 익어가는 신뢰와 사랑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저자_이규현

오늘날 가정의 원형이 심하게 훼손되어 있다. 가정 위기론은 이미 오래된 이야기다. 세상에서 이야기 하는 위기의 근원을 더듬어 가다 보면 가정이 있다. 가정이 흔들리면 모든 것이 흔들린다. 이러한 시대 속에서도 믿는 가정은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원리를 깨달아야 한다. 하나님이 아담에게 하와를 보내신 목적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 이 책은 창조 계획 안에서 가정이 복음으로 어떻게 세워지는지에 대해 얘기하며 성경적 가정의 원리들을 강조한다. 아파하는 가정이 복음으로 아름답게 재건축되는 모습을 선명히 제시한다.

 

저자는 현재 수영로교회 담임목사이며, 아시아언어문화연구소(아릴락, Asia Research Institute of Language And Culture) 이사장과 코스타(KOSTA, 국제복음주의학생연합회) 국제이사로 섬기고 있다.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에서 신학을 공부한 뒤, 호주에서 시드니새순장로교회를 개척해 약 20년간 사역했다. 그는 척박한 이민목회 현장에서도 행복한 목회를 맛보았다. 지금도 세상의 무엇과도 견줄 수 없는 행복을 목회 안에서 누리며 사역하고 있다. 저서로 《설교를 말하다》, 《목회를 말하다》, 《교회를 말하다》, 《흘러넘치게 하라》, 《그대, 느려도 좋다》, 《기도: 가장 위대한 일》, 《철야》, 《이기는 성도》, 《본질에 눈뜨다》(이상 두란노) 등 다수가 있다.

 

 

목차 

프롤로그 위기의 시대, 행복한 가정을 위한 복음적 솔루션 

 

Part 1 아담, 하와를 만나다: 왜 결혼해야 하는가에 대하여

1과 결혼은 선택이 아닙니다 

2과 부부는 사람이 나눌 수 없습니다 

3과 결혼은 무를 수 없습니다 

4과 남녀가 달라서 조화롭습니다 

 

Part 2 하와, 옷을 고쳐 입다: 부부, 다시 연합을 향하여

5과 불행한 결혼 생활의 원인은 나에게 있습니다 

6과 탓을 멈추고 친밀함을 회복하십시오 

7과 서로 머리가 되려고 하면 비극이 옵니다 

8과 결국 사랑한 것만 남습니다

 

Part 3 하나님, 아담을 부르시다: 행복한 가정을 위하여

9과 문제 해결은 하나님 손에 달렸습니다 

10과 복음은 용납하고 사랑합니다 

11과 가정은 상처를 회복하는 곳입니다 

12과 우리는 가정에서 행복해야 합니다 

13과 사랑은 표현해야 합니다 

 

Part 4 가정, 십자가 복음이 깃들다: 복음의 전수를 꿈꾸며

14과 자녀는 인격적 존재입니다 

15과 행복한 가정에는 사랑이 있습니다 

16과 교회는 영적 가족이 되어야 합니다​

독자리뷰

  • 첫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