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두플러스와 함께 2023년을 준비하세요!

나눔에 생명이 있다 김병삼/지성업 지음

나눔에 생명이 있다 표지

세상을 바꾸는 씨앗, 자선

  • 출간일2022.10.17
  • 브랜드두란노
  • 책분야믿음과성장
  • 페이지228p / 135*210(mm)
  • ISBN9788953143333
  • 원서명
  • 출간예정
나와 이웃을 살리는 자선
내 것이 아닌 것을 나눈다고 생각할 때
겸손해질 수 있다

세상을 바꾸는 씨앗,
자선


기독교 자선이란 무엇인가?
'자선'을 한마디로 정의하기는 쉽지 않다. 보통 사회복지의 개념으로 생각할 수 있으나 이조차 명확한 해석은 아니다. 자선에 대한 명확한 정의도 내리기 쉽지 않은데 그렇다면 '기독교 자선'은 무엇으로 설명할 수 있을까? 사회복지가 인본주의를 바탕으로 인간의 행복과 추구에 목적을 둔다면, 기독교 자선은 신앙을 바탕으로 하나님의 뜻을 성취함이 목적이다. 그러므로 기독교 자선은 단순히 섬김을 넘어 하나님 나라를 이루어 가는 실천인 것이다.

하나님은 천지를 창조하시며 혼돈과 공허, 흑암뿐이던 세상을 새롭게 빚고 다스리셨다(창 1:1-2). 그러자 세상은 질서와 충만함과 선한 빛으로 변했다. 하나님이 이끄시는 세상의 중심에는 정의와 공정, 사랑과 진실이 있다(시 89:11, 14). 하나님은 정의와 공정, 사랑과 진실로 사람의 삶과 형편을 마땅히 있어야 할 자리, 올바른 자리로 이끄신다. 예수님은 이 땅에 오셔서 친히 하나님의 속성, 즉 섬김과 봉사를 몸소 실천하여 보여 주셨다. 결국 기독교 자선은 그리스도인이 마땅히 해야 할 정신이자 사명으로 귀결된다. 교회 안에서만이 아니라 세상으로 나아가 형제 자매와 이웃의 고통에 참여하며, 나아가서는 원수까지도 사랑하는 삶이다. 그리하여 하나님의 복으로 이 땅을 가득 채워가는 것이다.

은혜 받은 자로서 우리가 해야 할 일은 받은 은혜를 나누며 사는 것이다
누군가를 섬기기 위해 선행되어야 하는 것은 우리가 은혜 받은 자라는 사실을 믿는 것이다. 은혜는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모든 것, 받을 자격이 없는 자에게 베풀어 주신 모든 것을 말한다. 우리의 모든 자선과 섬김은 하나님을 향한 믿음과 그분의 관계로부터 나와야 한다. 하나님과의 관계 속에서 이웃을 섬겨야 한다. 우리가 하나님을 사랑한다면 지극히 작은 자를 하나님으로 대접할 수 있어야 한다. 모든 것은 하나님으로부터 왔음을 인정하고 내 것이 아닌 것을 나눈다고 생각할 때 겸손해질 수 있다.

"지금 내 주위에 있는 지극히 작은 자는 누구인가?"
"누가 내 이웃인가?"
"우리는 주님이 내 곁에 머물게 하신 그들을 주께 하듯 섬길 수 있는가?"

우리는 이 책을 읽는 처음부터 끝까지 이 질문을 하게 될 것이다. 이 책은 기독교 자선의 의미와 이유, 구체적인실천 방법 등을 다루고 있다. 각 장의 말미에 있는 “나눔과 적용”을 통해 이 생각들에 대한 해답을 구체화할 수 있으며, 부록에 수록된 <자선에 관한 체크리스트>는 교회, 가정, 개인으로 나누어져 있어 그리스도인으로서 나와 가정과 교회의 자선 실천에 대해 돌아보게 한다. 특히 전학년 자선 교육 교재인 《세상을 바꾸는 씨앗》과 함께하면, 온 가족이 타인에 대한 존중과 소외된 이웃을 향한 관심과 배려를 익히며 구체적으로 복음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돕는다.


기획_월드휴먼브리지
나눔의 다리를 놓는 사람들, 월드휴먼브리지는 사회적 약자들을 돌보는 일에 초점을 두고, 성경에서 말하는 이웃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2009년 설립 이후 17곳의 국내지부, 4곳의 해외지부와 함께 다양한 나눔과 구호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나아가 크리스천 기부 문화의 확산과 지역 사회 문제 해결을 돕고 있습니다.
월드휴먼브리지는 기독교 자선이 교회와 성도, 각 가정 안에서 예배로 드려지게 하기 위하여 이 책을 기획했습니다. 집필에는 체계적인 기독교 자선 교육의 필요성에 뜻을 함께한 월드휴먼브리지의 다섯 지부 대표들이 참여하였습니다.

지은이(가나다 순)
김병삼(만나교회 담임목사, 월드휴먼브리지 대표)
김종원(경산중앙교회 담임목사, 대경월드휴먼브리지 대표)
안광복(상당교회 담임목사, 청주월드휴먼브리지 대표)
임용택(안양감리교회 담임목사, 안양월드휴먼브리지 대표)
지성업(산성교회 담임목사, 대전월드휴먼브리지 대표)


목차
인사말

1부. 왜 자선해야 하는가
1. 기독교 자선의 태도 : 은혜를 받은 자가 베풀지 않으면 되겠는가?
2. 기독교 자선의 정의 : 복지를 넘어 회복을 꿈꾼다
3. 기독교 자선의 역사 : 자선은 사회를 개혁하는 힘이 있다
4. 기독교 자선의 의미 : 섬김은 가장 아름다운 예배다

2부. 어떻게 자선해야 하는가
5. 기독교 자선의 방법 : 은밀하게, 또 존엄하게
6. 기독교 자선의 열매 : 돕는 자는 성숙하고, 받는 자는 회복하도록
7. 기독교 자선의 실천 : 온 세상 사람이 주를 보도록

부록


본문 맛보기
우리가 자선을 하는 이유가 무엇일까? 무엇 때문에 나눔과 봉사를 하는가? 이 물음 앞에 우리는 어떤 생각과 마음으로 자선을 하고 있는지 속마음을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우리의 겉모양보다는 속사람에 관심이 있으시기 때문이다. 그런 이유로 이제부터 섬김과 나눔의 개념으로 일컬어지는 ‘자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자 한다. 특별히 기독교 자선이란 무엇인지, 왜 우리는 자선의 삶을 살아야 하는지, 그리고 어떻게 이 자선을 실천해 가야 하는지 하나씩 살펴보고자 한다.
우리가 자선을 하는 이유가 주변 사람들에게 칭송을 듣기 위해서나 사업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라면, 자선의 본 의미를 깨닫지 못하는 것이다. 신학자 조나단 에드워즈(Jonathan Edwards)는 하나님의 은혜를 체험하고 주님의 아름다움을 깨달은 그리스도인은 주변의 평판이나 사업을 위해 가난한 이들을 섬기지 않는다고 했다. 그들은 오직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일이기에 기꺼이 나설 뿐이며, 주님의 마음을 흡족하게 한다는 사실 자체로 행복감을 느낀다고 했다.
나눔은 단순히 행동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다. 마음과 생각도 중요하다. 왜냐하면 이 선한 일이야말로 하나님의 마음에 합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우리는 성경 말씀을 배우는 것만큼 섬김의 교육을 받아야 한다. 섬김, 곧 자선은 우리의 마음이 실제적인 태도로 드러날 수 있는 통로다._15-17쪽

자선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재물을 가치 있고 의미 있게 사용하는 일에 길을 내어 준다. 그리스도인들은 성경에 “돈을 사랑함이 일만 악의 뿌리가”(딤전 6:10) 된다는 말씀 때문에 돈에 대해 공식적으로 이야기하는 것을 부정적으로 생각하기도 한다. 그러나 악은 하나님보다 돈을 더 사랑했을 때 일어난다. 사실 돈 자체는 선한 것도 악한 것도 아니다. 다만 사람이 이 돈을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악한 것이 되기도 하고 선한 것이 되기도 한다. 다시 말해 돈은 올바른 가치관에 따라 사용하면 얼마든지 선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뜻이다.
그리스도인에 대한 평가는 우리 안에서보다 밖에서 더 분명하게 내려진다. 인도에서 활동하던 스탠리 존스(Stanley Jones) 선교사가 한 힌두교인 아이에게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어떤 사람이라고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그 아이는 “다른 모든 사람과 구별되는 사람이요”라고 대답했다고 한다. 그리스도인은 세상 사람들과 구별되는 가치관을 가진 사람들이어야 한다. 우리가 가지고 있는 물질의 참 소유주가 누구인지, 하나님이 재정을 주신 이유가 무엇인지를 깨닫는 사람들이어야 한다._75-77쪽

기독교 자선의 열매를 크게 두 가지로 나누어 볼 때, 하나를 성도의 성숙과 정체성의 회복이라고 한다면, 또 하나는 사회적 영향력이라고 할 수 있다. 이 둘은 하나로 연결되어 있다. 말하자면 사회적 영향력은 우리 사회의 문제와 고통, 결핍을 해결하는 것과 관련이 있다. 고통이 있는 곳에는 하나님의 임재가 필요하다. 성도들이 그 자리에 그리스도와 함께 겸손히 나아가면 그 속에서 하나님의 아름다운 성품을 배우게 된다. 그 과정에서 그리스도를 닮아 가게 되는데, 이것이 곧 성도의 성숙이다.
그렇다면 기독교 자선은 어디까지 실현해야 할까? 희망을 바랄 수 없는 사람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것, 꿈꿀 수 없었던 이들에게 꿈을 심어 주는 것. 이것이 바로 자선을 통해 교회가 해야 할 일이다. 그것은 우리에게 좁은 틀에서 벗어나 좀 더 넓은 시각으로 하나님의 뜻을 바라보라는 요청이다. 우리는 하나님의 능력을 제한하지만, 하나님은 틀이 없으신 분이다._195-199쪽

독자리뷰

  • 첫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