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십대자녀부모코칭1) 김현옥 지음

공감(십대자녀부모코칭1) 표지

나의 자녀가 가장 행복해지는 비결

  • 출간일2014.12.18
  • 브랜드비전과리더십
  • 책분야자녀교육
  • 페이지276p / 145*205(mm)
  • ISBN9788990984692
  • 원서명
  • 출간예정
공감은 사람을 변화시킨다

“그랬구나! 그럴 수 있겠다”
“네 입장에서 화가 났겠다”
“많이 슬펐겠구나”
“참 힘들었겠다”


십대 자녀 부모 코칭 1
나와 자녀가 가장 행복해지는 비결

하버드대학원 교육학 교수 조세핀 김,
<송가네 공부법> 저자 송하성 교수 등 극찬!

사춘기 자녀에게 부모가 해줄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은 공감이다


요즘 가장 고민이 많은 분들을 꼽으라면 사춘기 자녀를 둔 부모, 특히 엄마일 것이다. 대체적으로 자녀의 사춘기와 맞물려 엄마의 갱년기가 시작되기 때문이다. 사춘기와 갱년기는 무의식이 들고 일어나는 시기이기 때문에, 이때를 맞은 자녀와 엄마는 충돌할 수밖에 없다. 자녀가 왜 그러는지, 내가 왜 이러는지에 대한 이해가 없으면 답도 없는 전쟁을 통해 서로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만 더할 뿐이다. 저자는 상담가이자 네 자녀의 사춘기를 지나온 엄마로서 이 시기에 자녀와 내가 왜 이러는지, 어떻게 하면 이 시기를 지혜롭고 아름답게 보낼 수 있는지 따스한 말로 엄마들의 마음을 토닥인다. 이 책을 읽다 보면 널뛰던 마음이 가라앉고, 자녀를 기다릴 수 있는 마음의 여유가 생긴다. 저자는 공감의 힘이 얼마나 위대한지 누구보다 잘 안다. 마음이 너덜너덜해져 상담실을 찾는 사람들이 공감을 통해 치료되는 것을 보면서, 공감은 마음 치료의 묘약이라는 것을 날마다 경험하고 있다. 저자는 자녀를 공감하려면 우선 내가 나를 공감하라고 이야기한다. 나 자신의 상처는 방치한 채 자녀를 공감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이 책은 자녀를 치료하기 전에 부모인 나를 먼저 치료해 주는 책이기도 하다.
사람 마음은 참 이상하다. 누군가 가르치려 들면 반발하지만 내 마음을 알아주고 공감해 주면 어느새 마음이 한 뼘 자라서 다음 단계로 나아갈 수 있게 된다. 자녀도 마찬가지다. 특히 사춘기 자녀에게 필요한 것은 밥도, 용돈도 아닌 자기 마음을 알아주고 공감해 주는 것이다. 사람은 주위에 공감해 주는 이가 없으면 인간답게 살아갈 수가 없다. 그러므로 사춘기 자녀에게 부모가 해줄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은 공감해 주는 것이고, 공감 대상이 되어 아이가 자기와 싸우는 데 에너지를 쏟도록 도와주는 것이다. 이 책을 통해 나와 자녀를 있는 그대로 충분히 수용할 수 있는 공감 능력이 생기리라 믿는다


<저자_김현옥>
김현옥 교수는 ‘푸른 숲 심리센터’ 소장이자 백석대학교 겸임교수로 활동 중이다. 백석대학교에서 석사와 박사를 마쳤으며 인턴, 레지던트, 수련 슈퍼바이저 5년의 임상 훈련을 거쳤고, 현재 한국상담심리학회 상담심리사 1급, 한국상담학회 1급 전문상담사, 한국문화심리상담학회 수련감독슈퍼바이저, 한국가족문화상담협회 수련감독슈퍼바이저, 한국목회상담협회 수련감독슈퍼바이저로 활동하고 있다. 저서로는 《도대체 나는 왜 이럴까?》(그물)가 있다.


<목차>

프롤로그
추천사

Part 1
공감의 첫 단추
자녀를 이해하기 전에 먼저 나를 이해하고 받아 주라


Chapter 1
내 아이에게 무슨 일이? 오해와 이해
사춘기는 위기다? | 위기를 기회로 | 요즘 애들 왜 그래? | 짐 덩어리가 될 것인가, 동맹을 맺을 것인가 | 심리적 거리 유지하기
Chapter 2
부모의 사춘기 vs 자녀의 사춘기 나의 사춘기는 어땠을까?
흔들리니까 사춘기다 | 참자기와 거짓자기 | 내 사춘기와 자녀의 사춘기 | 감정에 솔직해져라 | 나와 내 아이의 감정다루기 | 까다롭다면 공감하라
Chapter 3
마음은 어떻게 자라나? 부모님 vs. 나, 나 vs. 나, 나 vs. 자녀
아이에게 엄마는 세상 그 자체 | 아기는 엄마의 반응으로 마음을 만든다 | 마음의 지도 | 과연 내가 나일까? | ‘관찰하는 나’가 필요해 | 마음이 없을 수도 있다 | ‘나쁜 대상’을 어떻게 고치지? | 과정을 경험하는 것이 중요하다 | 의심하고 회의하고 방황해야 큰다 | 어른아이는 위험하다 | 마음은 자라야 한다
Chapter 4
너는 도대체 누구냐? 마음의 기둥: 자존감
입김에도 흔들리는 추 | 정신세계에 산소를 공급하라 | 네가 말하는 대로 내가 돼 | 성과를 내야 네가 중요한 게 아니야 | 자뻑은 셀프가 약해서 그래 | 적절한 좌절이 필요하다 | 나와 싸우는 시간이 필요해
Chapter 5
과연 나의 생각은 옳은 걸까? 인간의 삶을 망치는 생각 속의 벌레
‘당연히’가 제일 곤란해 | 두려움은 부풀려진다 | 과장은 일반화된다 | 필터링 장치가 필요해 | “망했어” : 파국적 사고 | 전략이 필요하다

Part 2
공감의 다음 단추
자녀는 공감 받은 만큼 성장한다


Chapter 6
어떻게 이야기를 시작할까? 대화의 기본: 경청, 이해, 반영, 공감
‘듣기’가 안 되는 엄마 | 진짜 마음이 뭐야? | 공감이 변화를 만든다
Chapter 7
자녀와의 갈등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관계의 계좌를 관리하라
“엄만 맨날 야단만 쳐요!” | 문제는 편도체야 | 감정의 계좌에서 돈이 새고 있다 | 감정 계좌가 플러스가 되려면
Chapter 8
아이의 능력을 키우려면? 공감과 과잉보호, 경계선 설정
‘넌 나 없이는 안 돼’ | 엄마 말 잘 듣는 아이, 능력 없는 아이로 자란다 | 아이는 효능감을 먹고 자란다 | 자율적인 아이가 성공한다
Chapter 9
견디며 기다리기 - 혼란과 방황을 견디는 부모가 돼라
사춘기, 사춘기에 와라 | 어슬렁거리는 게 능력이다 | 아이의 기질을 알아야 바른 길을 제시한다
Chapter 10
정서지능이 진짜 능력이다 - 지능을 높이는 가장 좋은 방법
마음이 진짜 실력 | 나의 정서 관리 어떻게 할까? | 하나님 앞에서 바라보라 | 자녀의 정서지능 어떻게 높일까?
Chapter 11
진짜를 찾아가는 길 - 심리적 성숙과 타인의 이해
성숙한 사람은? | 인간관계가 신앙생활의 바로미터 | 내 안의 언어를 만들자 | 내 안의 숨겨진 보물

에필로그


독자리뷰

  • 첫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